< 목록으로

"자산의 디지털화는 시대적 흐름...STO·CBDC에 주력" 김정한 핑거 이사 인터뷰 ①

M
오즈마
2024.05.22
추천 0
조회수 53
댓글 0

‘핀테크로 인류의 모든 불편을 해소하고 경이로운 세상을 만든다’

핑거의 슬로건이다. Financial Manager라는 사명대로 신기술을 활용해 금융을 관리하겠다는 의미다. 주 사업 분야는 금융기관 솔루션·플랫폼 제공이다. 금융사의 모바일뱅킹 앱, 인터넷뱅킹, 오픈뱅킹, 송금 등의 시스템을 구축·유지·보수하는 금융 SI(시스템통합)다.

핑거는 지난 2017년부터 블록체인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했다. 거스를 수 없는 신기술을 금융에 접목하겠다는 포부였다.

 

김정한 핑거 전략사업단 이사. 사진 제공=김정한 이사



김정한 핑거 전략사업단 이사는 “현재 모든 기술이 변곡점에 와 있다. 기존 서비스들은 모두 디지털화를 마쳤다. 유일하게 디지털화를 이룩하지 못한 영역이 자산이다. 중앙에서 누군가가 관리해야 해서 통제가 필수적이며 유연하게 움직이지 못한다.

이때 블록체인은 좋은 해결책이 될 수 있다. 비트코인이나 이더리움 같은 네트워크는 이미 보안성을 검증 받았다. 스마트 컨트렉트를 기반으로 네트워크 상에서 발생할 수 있는, 파생할 수 있는 서비스가 굉장히 많다. 우리가 블록체인에 포커스를 맞추고 있는 이유다”라고 설명한다.

현재 핑거가 중점을 두고 있는 블록체인 사업은 STO(토큰증권발행)와 CBDC(중앙은행디지털화폐)다. 기존 실물자산의 증권화는 세계적인 추세이며 각국은 자국 화폐의 디지털화를 활발히 하고 있다.

김정한 이사는 “핵심자산의 디지털화는 시대적 흐름이다. 한국은행도 CBDC를 진행 중이다. 금융 분야에서 사업을 영위하는 핑거가 이 흐름에 발맞추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고 강조했다.

핑거는 ‘CBDC와 토큰증권의 키 관리 시스템’을 핵심 기술로 끌고갈 계획이다. 은행, 증권사 등이 향후 CBDC와 토큰증권 사업을 본격화 했을 때 이들의 키를 관리하겠다는 의미다.

아직은 블록체인 분야에서 큰 수익을 내지 못하고 있다. 당장의 이익보다는 미래를 위한 투자에 집중하는 모양새다. 사내에 블록체인 연구소와 STO셀, AI(인공지능)팀 등으로 이뤄진 전략사업단을 별도로 꾸릴 정도다.

장기적 목표는 기존 시장에서 벗어난 새로운 아이템을 발굴해 유동화하는 것이다.

김정한 이사는 ”투자계약증권 영역에서 부동산 등 기존 자산은 메리트가 없다고 본다. 애초에 부동산 시장 자체가 불황이라 불확실성이 크다. 이미 좋은 상품은 누군가 차지해 사업성 없는 상품만 시장에 나오는 상황이다.

우리는 여타 업체들이 접근하지 못한 영역들, 특허권이나 상표권 등 산업재산권을 활용하려고 한다. 유명 캐릭터의 상표권을 유동화 해 캐릭터에서 발생하는 수익의 일부를 투자자가 가져가는 식이다. 아직 우리 내부에서 진행하고 있는 일이라 대외적으로 말할 수는 없지만 기존에는 생각지 못했던 영역들을 활용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다음은 김정한 이사와의 일문 일답
-현재 핑거의 블록체인 기술은 어디 사용되고 있나
공공기관과 금융사의 시스템을 구축하는 데 쓰인다. 예컨대 한국도로공사의 통행료 정산 시스템을 블록체인으로 구축했다. 통행료 정산시에는 정확한 거래내역을 확인할 수 있는지가 중요하다. 고객 입장에서는 잘못 정산됐을 수 있다고 의심할 수 있지 않겠나. 그 내역과 정보들을 전부 블록체인에 등록해서 도로공사가 투명하게 운영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프라이빗 메인넷을 개발해서 노드 하나는 도로공사가, 하나는 우리가 갖고 있다.

하나은행과 NH농협은행에도 비슷한 시스템을 구축했지만 사실 이건 테스트 베드 성격이 좀 강하다. '어떤 전략을 이런 식으로 활용해보면 어떨까' 하는 수준이다.

-한때 NFT(대체불가토큰)도 유망했는데 왜 사업을 접었나
핑거가 자산 유동화를 준비하기 시작한 게 지난 2021년이다. 당시 NFT 붐이 일었다. 어떤 걸 토큰화해볼까 고민하다가 전망이 좋겠다고 판단한 게 특허권이었다. 특허권 NFT를 만들어서 KISA(한국인터넷진흥원)와 정부 과제도 준비했고 발행 유통 플랫폼도 만들었다.

그런데 이게 생각보다 쉽지 않았다. 일반 대중들에게 ‘이게 특허의 권리를 가지고 있고 수익이 배당된다’는 걸 설명해줘도 잘 이해하지 못했다. 투자자에게 투자 이유를 납득시키기가 어려웠다.

그러던 차에 정부에서 토큰증권 제도를 발표하면서 시장이 급물살을 탔다. 이 물결에 편승해 토큰증권으로 선회했다. 이게 오히려 쉬웠다. 기존 법대로 증권을 발행하면 되니까. 지난 2022년 혁신금융 서비스를 신청해서 산업재산권을 유동화하겠다고 했다. 유동화 대상은 특허와 상표권 둘로 현재 심사 중이다.

-협업은 어떤 증권사와 하고 있나
유진투자증권, 신한투자증권, SK증권이다. 이들과 혁신금융 서비스도 공동사업으로 신청 제출했다. 우리가 사전에 만들어둔 발행·유통 플랫폼을 활용할 생각이다.

다만 지난해 발행과 유통을 분리하라는 금융당국의 가이드라인이 나왔다. 지금은 우리가 발행하고 신한투자증권이 유통하는 쪽으로 얘기가 되고 있다. SK증권과 유진투자증권은 신탁수익증권으로 준비하고 있다. 우리가 대상으로 하는 산업재산권이 무체재산권인데 이게 일단 투자계약 증권 형태는 어렵다. 신탁으로 해야한다고 가이드라인이 나오는 상황이다.

이렇게 되면 우리가 신탁사를 여러 곳 찾아야 한다. 한 회사가 이 상품을 못 받아주거나 한 신탁사가 여러 자산을, 리스크가 높은 자산을 보유하는 건 위험할 수 있기 때문이다. 현재 당국에 신청한 후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2편에서 계속

출처 : 오피니언뉴스(http://www.opinionnews.co.kr)

댓글

STO 소식

브이엠아이씨, IX Swap과 앙해 각서 체결…RWA 기반 증권형 토큰 발행 N
M
레오
조회수 5
추천 0
2024.06.12
브이엠아이씨, IX Swap과 앙해 각서 체결…RWA 기반 증권형 토큰 발행
페어스퀘어랩, 토큰증권 에셋트럼(Assetrum) GS인증 1등급 획득
M
레오
조회수 6
추천 0
2024.06.11
페어스퀘어랩, 토큰증권 에셋트럼(Assetrum) GS인증 1등급 획득
[단독] 부동산 조각투자 찬물 끼얹은 'STO 법안 폐기'
M
레오
조회수 9
추천 0
2024.06.11
[단독] 부동산 조각투자 찬물 끼얹은 'STO 법안 폐기'
"토큰증권 법제화 하반기 이후로 전망…22대 국회에 기대"
M
레오
조회수 13
추천 0
2024.06.10
"토큰증권 법제화 하반기 이후로 전망…22대 국회에 기대"
타카오 日핀테크협회 이사 "토큰증권, 젊은층 자산증식에 도움"
M
레오
조회수 11
추천 0
2024.06.10
타카오 日핀테크협회 이사 "토큰증권, 젊은층 자산증식에 도움"
새 국회서 STO 법제화 기대감…체력 다지는 증권사들
M
레오
조회수 10
추천 0
2024.06.10
새 국회서 STO 법제화 기대감…체력 다지는 증권사들
부산-오사카 디지털자산거래소 “STO 시장 성공을 위해 두 도시가 함께"
M
레오
조회수 17
추천 0
2024.06.05
부산-오사카 디지털자산거래소 “STO 시장 성공을 위해 두 도시가 함께"
신범준 바이셀스탠다드 대표 "STO 발전 위해 법제화 시급" <토크노미 2024>
M
레오
조회수 23
추천 0
2024.06.05
신범준 바이셀스탠다드 대표 "STO 발전 위해 법제화 시급" <토크노미 2024>
이베스트투자증권, NICE피앤아이 손잡고…토큰증권 사업 개시
M
레오
조회수 27
추천 0
2024.05.31
이베스트투자증권, NICE피앤아이 손잡고…토큰증권 사업 개시
코스콤-BNK투자증권, 토큰증권 플랫폼사업 추진 MOU
M
레오
조회수 30
추천 0
2024.05.31
코스콤-BNK투자증권, 토큰증권 플랫폼사업 추진 MOU
[마켓인]원점으로 돌아간 STO 법제화…"규제문턱 낮춰달라" 아우성
M
레오
조회수 28
추천 0
2024.05.31
[마켓인]원점으로 돌아간 STO 법제화…"규제문턱 낮춰달라" 아우성
STO 제도화 '무산'...길 잃은 토큰증권 업계
M
레오
조회수 29
추천 0
2024.05.31
STO 제도화 '무산'...길 잃은 토큰증권 업계
[더벨]INF컨설팅, F3P 협의체 STO 플랫폼 컨설팅
M
레오
조회수 28
추천 0
2024.05.31
토큰증권·가상자산법도 결국 `폐기`
M
레오
조회수 35
추천 0
2024.05.29
토큰증권·가상자산법도 결국 `폐기`
INF컨설팅, F3P '토큰증권 플랫폼 업무요건 컨설팅' 사업 수주
M
레오
조회수 34
추천 0
2024.05.29
INF컨설팅, F3P '토큰증권 플랫폼 업무요건 컨설팅' 사업 수주
작성
1 2 3 4 5